메뉴 건너뛰기

2018년 새해은혜집회

2018.01.10 13:04

추천:23

SRN07728.jpg


2018년 새해은혜집회가 지난 1월 7일 주일 저녁부터 1월 9일 화요일 저녁까지 진행되었습니다. 

이번 집회는 ‘주여! 새날을 열어주소서’라는 주제로 부산 부전교회 박성규 목사님을 모시고 진행되었습니다. 


총 5회에 걸쳐 ‘주여! 새날을 열어주소서’, ‘니고데모의 변화’, ‘세상에서 제일 좋은 소식’, ‘염려극복’, '하나님 나라 모습, 교회 모습’ 이라는 제목으로 매 시간마다 깊이있고 강력한 말씀이 선포되었고, 성도님들은 기쁨으로 참석하여 아멘으로 화답하며 은혜받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2c5421e1ac1685e9c81b09e5d5d32a29.jpg   a4c7049cab220547f39b5d9f0f9af022.jpg   80b777f63222045896fe8fb204b500b8.jpg


cb71f6da46d221152f072c632e052be3.jpg   67636004e1be9d238d98331b8b0e1885.jpg   0e61d3b1f275c0e5c3d21e7af6d686a7.jpg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새 날을 열어주실 것을 기대하며, 

우리가 가지고 있던 나쁜 습관들을 과감하게 버리고 가정과 다락방과 교회를 통해 더불어 기도하고 

우리에게 주어진 환경을 피하지 말고 과감하고 용기있게 싸워나가야겠습니다. 

또한 복음의 기초를 더욱 든든히 붙잡고 어떠한 환경에도 흔들리지 않으며 부활하신 주님의 길을 증거할 수 있도록 해야겠습니다. 마지막으로 성령 안에서 온전히 하나님만 왕으로 모시고 남을 비판, 비난하지 말고 덕을 세우는 평강의 도구로 온전히 쓰여질 수 있도록 우리 자신을 다듬어가야 하겠습니다. 

새로남교회와 성도들은 예수님이 그러셨던 것 처럼 남을 더 기쁘게 하고 그 기쁨을 통해 우리도 함께 기뻐하는 넉넉하고 풍성한 믿음의 소유자가 되어야겠습니다. 



하나님의 영광을 위하여 

이웃의 행복을 위하여 

조국의 미래를 위하여 

다음세대의 부흥을 위하여 

예수님의 신실한 제자로 살겠습니다. 


주여! 새날을 열어주소서!

로그인 없이 좋아요 추천이 가능합니다.

관련글 보기 관련 게시물로 이동합니다.

꽃보다 아름다운 사람들 file

교회의 관심과 성도님들의 사랑으로 5월 24, 25일 여호수아부수련회를 은혜가운데 잘 다녀왔습니다. 수련회 하루전날 설레이는 맘 때문에 소녀처럼 밤잠을 설친 분도 계실정도로 모두들 기대했던 수련회였습니다. 121명이 참석하였고, 수련회일정동안 나이를 ...

  • No. 964
  • 추천 10
  • 2018.05.26
  • 강훈

교사격려의 밤 file

2018년 5월20일 스승의 주일을 맞이하여 주일 저녁 예배는 교사 격려의 밤으로 진행되었습니다. 자라나는 다음세대 교육과 예배를 위해 이름 없이 빛도 없이 섬기시는 새로남교회 주일학교 선생님들과 새로남기독학교 선생님들을 격려하는 시간이 되었습니다....

  • No. 963
  • 추천 11
  • 2018.05.23
  • 강훈

대전 새로남행복마라톤 file

‘2018 대전새로남행복마라톤 대회’가 5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8일(토) 대전엑스포시민광장에서 힘차게 출발했습니다. 이날은 좋은 날씨속에 새로남교회 성도뿐 아니라 전국의 마라토너들이 참석해 개인의 건강과 가족의 화목, 이웃, 동료들과 함께 땀을 흘...

  • No. 962
  • 추천 40
  • 2018.04.29
  • 강훈

한국교회와 지역사회 간 소통의 모범 새로남교회 file

앵커) 한국교회와 지역사회 간 소통의 필요성에 대한 주장은 어제, 오늘 일이 아닌데요. 지역사회의 활성화와 한국교회의 부흥을 위한 소통에 앞장서는 사례가 있어 소개하고자 합니다. 앵커) 네 그렇습니다. 오늘 뉴스더보기 시간에는 대전 새로남교회 오정...

  • No. 961
  • 추천 48
  • 2018.04.11
  • 강훈

모든 영광을 하나님께 올려드립니다 file

먼저 영광과 감사를 하나님께 드립니다. 하나님께서는 1991년도 6월에 새로남교회에서 시무장로로 임직을 받고 당회원으로서 27년간을 섬기게 하셨습니다. 지금까지 하나님 중심, 교회 중심, 말씀 중심, 담임목사님 중심으로 살면서 육체적으로 건강한 가운데...

  • No. 960
  • 추천 31
  • 2018.03.23
  • 강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