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날마다 큐티하는 여자..

2013.01.10 17:24

Rhema 추천:1

김양재 목사님의 '날마다 큐티하는 여자'를 읽은 적이 있다. 그 책에 커다란 도전을
받아 아침에 신문보다는 큐티를 기필코 먼저 하리라 다짐한 적이 있었다.
처음 몇일은 그런대로 자~알 따라갔지만...작심삼일..살림하는 주부로서 아침에 큐티를 한다는 것이 여간 어려운 것이 아니었다..
남편과 아이들 챙겨보내고 나면 여기저기 흐트려져 있는 옷가지들, 설거지거리,
책정리, 방정리 기타 등등 ..
어수선한 집 안일을 정리하고 큐티를  하리라 마음 먹지만  집안 일 다하고 나면
어느듯 점심 때가 오고.. 때로는 걸려오는 전화기를 붙잡고 수다떨다 오전 시간을 다
보낸 적이 한 두번이 아니다..
오전에, 아침에 하나님의 말씀을 묵상하고 그 말씀으로 하나님의 풍성한 은혜 를
맛보며 하루 하루를 승리하리라 다짐 하건만 해마다 이 결심이 잘 이루어지지
않는다.
오~~주여! 새 해에는 날마다 아침에 큐티하는 여자로 서게 하소서~~~
번호 제목 날짜 이름
공지 라일락 2020 가을호 <사모의 세상살기> 글을 모집합니다! 2020.07.22 행복지기
114 내머리속의 지우개 secret 2016.07.12 서유진
113 넘지 못할 산이 있거든... secret 2016.07.12 황미진
112 스마일은 적당히~~~ secret 2016.07.12 강세은
111 훈련을 통해 달라진 맛 secret 2016.07.09 유혜주
110 훈련의맛 secret 2016.07.09 윤슬기
109 예배, 그때의 그 간절함으로 secret 2016.05.01 지은아
108 말씀을 말씀으로 들을 수 있게 secret 2016.04.22 한영수
107 순종해야지요 secret 2016.04.21 황미진
106 참된 예배자 secret 2016.04.20 김유미
105 우선순위 secret 2016.04.20 박나미
104 다시 예배자의 자리로.. secret 2016.04.20 강정선
103 포기할 수 없는 시간 secret 2016.04.20 이안나
102 불편해도 너~무 불편해 secret 2016.04.20 서지희
101 살신성인 [1] secret 2016.01.21 황미진
100 몸치여서슬퍼요 [1] secret 2016.01.20 강세은
99 하나님의선물 [1] secret 2016.01.20 이선영
98 봉사의 기쁜 맛~~ [1] secret 2016.01.18 신성희
97 따라 따라 말씀따라 file 2014.01.15 서지희
96 주님이 크게 보는 사람 secret 2013.10.21 주사랑
95 <시>라고 하기에는 미흡하지만... <시>라고 우겨봅니다. ^^;; 2013.04.30 오은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