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새로남기독학교 드림콘서트

2017.12.16 10:42

추천:45

우리 교회의 자랑, 새로남기독학교 드림콘서트가 12월15일(금) 저녁7시30분 새로남교회 글로리홀에서 있었습니다.

이번 드림콘서트는 예수님의 탄생의 기쁨을 뮤지컬로 엮어 진행되었습니다.


새로남기독학교 이사장이며 새로남교회 담임목사님이신 오정호 목사님은

'올해 교회개혁 500주년을 맞이하는 해에 열리는 드림콘서트는 주님께 대한 감사와 부모님의 다함이 없는 협력과 교직원들의 따뜻한 섬김에 대한 아이들의 고마움의 표현'임을 이야기 하시고 '우리 아이들의 영성과 지성과 관계성과 키가 자라감이 뚜렷이 나타나게 되어 기쁘다'고 말씀하셨습니다.


우리 아이들은 주님의 보배이며 우리 모두의 보배입니다.

원석이 다듬어져 찬란한 빛을 발하는 것처럼 우리 아이들이 더욱 주님을 사랑하고 더불어 사명에 대한 각성을 경험하도록 축복해 주시기 바랍니다.



"그 어린 아이들을 안고 그들 위에 안수하시고 축복하시니라"

And He took them in His arms and began blessing them, 

laying His hands upon them.(마가복음 10:16)



기독학교바로가기


SRN08145.jpg


SRN05461.jpg


SRN05771.jpg


SRN06122.jpg


SRN06487.jpg
SRN07791.jpg


SRN06294.jpg

SRN06403.jpg

SRN06635.jpg

SRN06842.jpg


SRN06865.jpg


SRN07059.jpg


SRN07233.jpg

SRN07321.jpg

SRN07446.jpg


SRN07527.jpg

SRN07607.jpg

SRN07656.jpg


SRN07684.jpg

SRN07786.jpg


SRN07883.jpg


SRN07887.jpg


SRN07942.jpg


SRN08003.jpg


SRN08010.jpg


SRN08080.jpg


SRN08094.jpg



로그인 없이 좋아요 추천이 가능합니다.

꽃보다 아름다운 사람들 file

교회의 관심과 성도님들의 사랑으로 5월 24, 25일 여호수아부수련회를 은혜가운데 잘 다녀왔습니다. 수련회 하루전날 설레이는 맘 때문에 소녀처럼 밤잠을 설친 분도 계실정도로 모두들 기대했던 수련회였습니다. 121명이 참석하였고, 수련회일정동안 나이를 ...

  • No. 964
  • 추천 10
  • 2018.05.26
  • 강훈

교사격려의 밤 file

2018년 5월20일 스승의 주일을 맞이하여 주일 저녁 예배는 교사 격려의 밤으로 진행되었습니다. 자라나는 다음세대 교육과 예배를 위해 이름 없이 빛도 없이 섬기시는 새로남교회 주일학교 선생님들과 새로남기독학교 선생님들을 격려하는 시간이 되었습니다....

  • No. 963
  • 추천 11
  • 2018.05.23
  • 강훈

대전 새로남행복마라톤 file

‘2018 대전새로남행복마라톤 대회’가 5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8일(토) 대전엑스포시민광장에서 힘차게 출발했습니다. 이날은 좋은 날씨속에 새로남교회 성도뿐 아니라 전국의 마라토너들이 참석해 개인의 건강과 가족의 화목, 이웃, 동료들과 함께 땀을 흘...

  • No. 962
  • 추천 40
  • 2018.04.29
  • 강훈

한국교회와 지역사회 간 소통의 모범 새로남교회 file

앵커) 한국교회와 지역사회 간 소통의 필요성에 대한 주장은 어제, 오늘 일이 아닌데요. 지역사회의 활성화와 한국교회의 부흥을 위한 소통에 앞장서는 사례가 있어 소개하고자 합니다. 앵커) 네 그렇습니다. 오늘 뉴스더보기 시간에는 대전 새로남교회 오정...

  • No. 961
  • 추천 48
  • 2018.04.11
  • 강훈

모든 영광을 하나님께 올려드립니다 file

먼저 영광과 감사를 하나님께 드립니다. 하나님께서는 1991년도 6월에 새로남교회에서 시무장로로 임직을 받고 당회원으로서 27년간을 섬기게 하셨습니다. 지금까지 하나님 중심, 교회 중심, 말씀 중심, 담임목사님 중심으로 살면서 육체적으로 건강한 가운데...

  • No. 960
  • 추천 31
  • 2018.03.23
  • 강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