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귀한 마음으로 선교사 섬겼어요

2018.07.08 08:46

추천:26

“귀한 마음으로 선교사 섬겼어요”[GMS 2018 세계선교대회] 새로남교회 500여 봉사팀원, 섬김의 ‘구슬땀’




섬김.png

▲ “금 같은 섬김 보여줄게요!” 타국에서 찾은 선교사들에게 흰색 블라우스와 검정 하의에 핑크색 앞치마를 차려 입은 새로남교회 봉사팀은 반가운 존재였다. 맛있는 식사와 간식에 친절한 안내까지, 봉사팀은 선교사들이 예배와 강의에 집중할 수 있게 전심으로 섬겼다.



선교사와 MK, 일반 목회자 등 1000여 명의 손님이 GMS 2018 세계선교대회가 열린 새로남교회를 찾았다. 그렇다면 이들 손님들을 맞이한 새로남교회 봉사자는 몇 명일까?


놀라지 마시라. 무려 500여 명에 달했다. 의전팀 21명 간식봉사팀 20명 안내팀 40명 주차팀 32명, 그리고 교대로 참여한 식당봉사팀 410여 명이 타국에서 온 손님들을 맞이했다.


또한 봉사 인원만 많은 게 아니었다. 준비기간도 길었다. 새로남교회는 올해 초부터 이번 세계선교대회를 위해 기도했고, 대회 두 달 전부터 5개의 팀을 꾸려 손님 맞을 채비에 돌입했다. 특히 새로남교회는 대회 일주일 전부터 특별새벽기도회를 열어 대회 표어 ‘G-Bridge’처럼, 복음 전파라는 위대한 여정에 통로로 쓰임 받을 수 있도록 합심으로 기도했다. 봉사자들 또한 세계 선교 일선에 있는 선교사들을 금 같이 섬기겠다고 다짐했다.


식당봉사부장 박우경 권사는 “특별새벽기도회 때 담임목사님의 금 같은 순종이라는 말씀을 듣고, 우리 봉사자들도 선교사님들을 금 같이 섬기기로 했어요. 특히 7년 만에 여는 중요한 대회인 만큼 선교사님들이 예배와 강의에 집중할 수 있도록 보이는 곳에서도 보이지 않는 곳에서도 열심히 돕고 있어요”라고 말했다.


3박 4일간 매일 오전 6시 30분부터 밤 10시까지 강도 높은 일정을 소화한 참석자들에게 흰색 블라우스에 검정 하의를 맞춰 입은 새로남교회 봉사팀은 그야말로 반가운 존재였다. 봉사자들의 밝고 친절한 미소 덕분에 같이 웃었고, 각 층마다 마련된 간식으로 영양을 보충했다. 아울러 맛있는 음식은 최고의 찬사거리. 식당봉사팀은 좋은 재료를 손질하며 갈고닦은 솜씨를 뽐냈다. 무엇보다 여름철인 점을 고려해 내놓은 전복삼계탕, 안동찜닭, 오리불고기 등 보양식이 참석자들의 입가를 흐뭇하게 했다.


박우경 권사는 “봉사자들도 선교사님들을 섬길 수 있어 너무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어요. 그런데 선교사님들을 잘 섬겼지만 그것으로 끝나면 안 될 것 같아요”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박우경 권사는 “이번 선교대회를 통해 우리 교회에 복음의 열정이 더욱 살아나고 강력한 기도가 울려 퍼지길 바랍니다. 지금도 잘하고 있지만 선교의 부흥을 위해 앞장서 나가는 새로남교회가 되길 기대합니다”라고 덧붙였다.



특별취재팀 ekd@kidok.com



기사보기

로그인 없이 좋아요 추천이 가능합니다.

The Bridge of Life file

  • No. 972
  • 추천 6
  • 2018.10.17
  • 강훈

[청년1부] 제4차 일본 단기봉사 보고 file

안녕하세요. 저희 뉴액츠 청년1부는 2018.9.22.(토)~9.29.(토)까지 7박 8일간 제4차 일본단기봉사를 다녀왔습니다. 진재민목사님과 청년1부 15명, 청년2부 1명, 청년3부 3명 총20명의 팀원들이 현지사역중인 선교사님과 전도사님을 도와 주일예배 사역, 어린...

새로남중등센터 입당감사예배 file

사진보러가기 다음세대의 꿈이 펼쳐질 새로남중등센터 입당감사예배가 9월1일(토) 오전11시에 진행되었습니다. 이른 시간부터 대강당과 중강당을 가득 채운 내외빈분들과 새로남교회 성도님들, 기독학교 학부모님들은 기쁨으로 예배에 참여했습니다. 새로남기...

  • No. 970
  • 추천 32
  • 2018.09.01
  • 강훈

귀한 마음으로 선교사 섬겼어요 file

“귀한 마음으로 선교사 섬겼어요”[GMS 2018 세계선교대회] 새로남교회 500여 봉사팀원, 섬김의 ‘구슬땀’ ▲ “금 같은 섬김 보여줄게요!” 타국에서 찾은 선교사들에게 흰색 블라우스와 검정 하의에 핑크색 앞치마를 차려 입은 새로남교회 봉사팀은 반가운 존재였...

선교 열기 회복 귀한 기회에 감사 file

“선교 열기 회복 귀한 기회에 감사”[GMS 2018 세계선교대회] 환영위원장 오정호 목사 인터뷰 “대전지역 교회에 축복의 계기 마련됐다” “대전에서 ‘GMS 2018 세계선교대회’가 열린 것은 대전지역교회와 저희 새로남교회에 큰 축복이라고 생각합니다. 이번 선교...

  • No. 968
  • 추천 28
  • 2018.07.08
  • 강훈